목포교육지원청, 2018년 1기 인문고전 독서․토론캠프 운영
목포교육지원청, 2018년 1기 인문고전 독서․토론캠프 운영
  • 조완동 기자
  • 승인 2018.04.16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역에서 하동역까지 열차 안에서 꽃 피운 독서․토론 열기
▲전남 목포교육지원청은 관내 초등학교 5학년 학생 60명을 대상으로 목포역에서 경남 하동까지 열차를 타고 인문고전 독서,토론을 실시했다.(사진 제공=목포교육지원청)
▲전남 목포교육지원청은 관내 초등학교 5학년 학생 60명을 대상으로 목포역에서 경남 하동까지 열차를 타고 인문고전 독서,토론을 실시했다.(사진 제공=목포교육지원청)

[전남=내외뉴스통신] 조완동 기자 = 전라남도목포교육지원청은 경남 하동을 비롯 전남 보성청소년수련원에서 관내 초등학교 5학년 희망 학생 60명을 대상으로 인문고전 독서․토론캠프 1기를 운영했다.

목포교육지원청이 2017년도에 이어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1박2일 동안에 실시한 ‘2018년도 첫 번째로 실시되는 인문고전 독서․토론 캠프는 학교 독서교육 지원을 확대하고 초등학생에게 인문 고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위해 마련됐다.

이번 인문고전 독서․토론 캠프는 ‘봄, 꽃향기에 젖다, 애들아, 우리 함께 토론해 보자’ 라는 주제로 관내 희망 학생 60명을 대상으로 초등 교사 10명이 동행하여 인문고전 독서․토론 현장 체험형 프로그램을 개발․적용했다.

이번 캠프에서는 목포역에서 하동역까지 무궁화호 열차를 타고 약 4시간 동안「꽃들에게 희망을」책을 함께 읽고, 토론하는 시간으로 시작으로 하동십진벚꽃길 걸으며, 정 나누기, 화개장터 미션 해결하기, 이야기식 토론 활동, 희망 날개 달기 등의 다양한 독서․토론 현장형 프로그램 활동을 운영하였다.

특히, 이번 캠프는 부모님들도 컴퓨터나 핸드폰으로 캠프 일정에 따라 접속하면 캠프의 과정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도록 생중계 함으로써 부모님의 안도와 만족감을 배가할 수 있도록 섬세하게 진행하였다.

캠프에 참여한 학생들은 “「꽃들에게 희망을」이라는 책을 예전에 읽긴 했지만 학교가 다른 친구들과 기차 안에서 함께 책을 읽고 토론하는 시간이 매우 특별하였고, 화개장터의 역사적인 것들을 알고 친구들과 미션활동을 하며, 재미를 느낄 수 있어서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꽃들에게 희망을」이란 책 속에서 나의 고민도 생각해 보고 나를 위한 희망 메시지를 기록하는 시간을 통해 학교 생활에 더욱 자신감을 갖게 되었다”며, 캠프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목포교육지원청 관계자는 “책 한 권을 통해서도 학생들이 삶 또는 자신의 미래와 연계하는 일은 매우 의미 있고 감동스러운 일이다”며, “학생들의 인문학적 소양과 다양한 독서-토론-글쓰기 경험을 확대하기 위해 향후 다양한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jwd8746@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71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