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참다래 꽃가루은행 운영
고흥군, 참다래 꽃가루은행 운영
  • 김필수 기자
  • 승인 2018.04.20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꽃가루 채취, 발아율 검사, 냉동보관, 인공수분 요령 및 방법 등 기술지원
▲전남 고흥군은 참다래 꽃가루은행을 운영하고 기술지원에 나섰다(사진제공=고흥군)
▲전남 고흥군은 참다래 꽃가루은행을 운영하고 기술지원에 나섰다(사진제공=고흥군)

[전남=내외뉴스통신] 김필수 기자= 전남 고흥군(군수 박병종)은 참다래의 안정적인 착과율과 품질향상을 위해 4월부터 6월 말까지 꽃가루은행을 재배농가들에게 개방 운영한다.

약채취기, 화분정선기, 냉동기, 발아율검사기기 등에 기반시설을 갖춘 농업기술센터 꽃가루은행을 재배농가들에게 개방함으로써 농가들의 소득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특히, 참다래는 자연수분에 의한 착과율과 품질이 낮아 인공수분이 꼭 필요한 과수로, 암나무에 꽃이 피기 전에 꽃가루발아율을 검사하여 농가에 알려줌으로써 인공수분 시 적정한 증량제를 혼합하여 수분할 수 있도록 하여 착과율 향상과 과실품질을 높이고 있다.

고흥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인공수분을 할 때는 암꽃이 핀 후 반드시 4일 이내에 수분시켜 줄 것과, 가능한 오전 9시 이전에 실시하여야 효과가 매우 높다’고 재배농가들에게 당부했다.

한편, 고흥군의 참다래 재배면적은 약 184ha로서 전국 최대주산지에 속하며, 지역 농가소득을 높이는 매우 중요한 작목이다.

kps2042@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815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