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을 위한 행진곡’ 배우 김꽃비 ∙ 김채희,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사회자로 참석
‘임을 위한 행진곡’ 배우 김꽃비 ∙ 김채희,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사회자로 참석
  • 오현미 기자
  • 승인 2018.05.16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임을 위한 행진곡' 배우 김꽃비(좌)와 김채희(우).(사진=오현미 기자)
▲영화 '임을 위한 행진곡' 배우 김꽃비(좌)와 김채희(우).(사진=오현미 기자)

[광주=내외뉴스통신] 오현미 기자 = 휴먼 드라마 ‘임을 위한 행진곡’에서 열연을 보여준 배우 김꽃비와 김채희가 제 38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의 사회자로 참석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제 38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은 오는 18일 오전 10시 국립 5∙18묘지에서 개최된다.

이번 기념식은 ‘오월광주, 정의를 세우다’라는 주제로 추진되며 광주의 아픔에 머물지 않고 평화의 역사, 민주주의의 이정표로 자리매김한 5∙18광주민주화운동의 의미를 국민과 함께 되새길 계획이다.

이번 기념식에는 영화 ‘택시운전사’를 통해 널리 알려진 故 위르겐 힌츠페터 부인 에델드라우트 브람슈테트와 故 김사복 씨의 아들 김승필 씨도 참석한다.

영화 ‘임을 위한 행진곡’에서 희수 역으로 뭉클한 감동을 안겨주는 배우 김꽃비와 과거 명희 역으로 애틋한 로맨스부터 절절한 모성애까지 소화해 낸 신예 김채희는 “5∙18광주민주화운동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갖게 된 만큼 많은 이들이 과거를 잊지 않고 기억해 주길 바라는 마음에 이번 기념식에 참여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영화 ‘임을 위한 행진곡’은 16일 개봉해 관객들에게 묵직한 감동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1980년 5월 이철수의 의문사 이후로 시간이 멈춰있는 엄마 명희(김부선 분)를 이해할 수 없었던 딸 희수(김꽃비 분)가 잊힌 진실을 마주하면서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는 휴먼 드라마이다.

hoomi329@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298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