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그루, 데뷔 초 봤더니.. "이게 누구야?"
한그루, 데뷔 초 봤더니.. "이게 누구야?"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05.1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그루 (사진=한그루/주영훈 SNS)
한그루 (사진=한그루/주영훈 SNS)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 배우 한그루의 가수로 활동하던 데뷔 초 모습이 화제다.

한그루는 작곡가 겸 가수 주영훈의 소속사에서 데뷔했다. 주영훈은 2011년 자신의 SNS에 한그루의 사진을 올리며 "새로운 헤어스타일 한 한그루 어때요?"라고 물었다.

당시 한그루는 시스루 의상을 입고 통통한 볼살과 땡그란 눈으로 렌즈를 응시하고 있다. 앳된 얼굴에서 풋풋함이 느껴진다.

7년이 지난 현재 한그루는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배우로 전향해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던 한그루는 엄마로서 평범한 일상을 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한그루는 여전히 아름다운 외모를 간직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그가 공개한 근황 사진들에서는 가느다란 목선, 긴 팔다리, 작은 얼굴 등 여전히 연예인 포스가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32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