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나이까지? 韓·中팬 가슴 철렁한 위독설 "우효광 특급 외조는.."
추자현 나이까지? 韓·中팬 가슴 철렁한 위독설 "우효광 특급 외조는.."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06.10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효광 SNS
우효광 SNS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10일 배우 추자현의 위독설이 오보 해프닝으로 일단락 됐으나, 포털사이트에서는 추자현 나이까지 검색될 정도로 팬들의 반응이 뜨겁다.

추자현은 1979년생으로 만 39세이다. 남편 우효광보다 2살 연상의 나이다. 이날 스포츠경향은 추자현이 한 유명 대학병원 중환자실에서 10일째 의식불명 상태라고 보도했다. 그러자 소속사 측은 즉시 "사실무근"이라며 일반병동에서 회복중인 상태라고 반박했다.

특히 한·중 양국의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이들 부부가 2세 탄생이라는 기쁨을 마음껏 누려보기도 전에 위기가 언급되고, 그 소식이 정정되면서 놀란 가슴을 쓸어내려야 했다. 추자현은 지난 1일 아들을 품에 안았다.다만 출산 당일 밤 경련 증세로 응급치료를 받은 바 있다.

관련해 네티즌들은 "jang****휴 깜짝놀랫는데 다행ᆢ앞으로 행복한일만 가득하세요" "youn**** 빨리 회복하세요 간절히 기도할께요 잘 될거예요 동상이몽 보면서 행복했는데이 가정 행복하게 해주세요 기도합니다" "born**** 좀 전에 그 기사 보고 어찌나 놀랐던지 걱정 많이 했는데 아니라니 다행이에요 제발 확인 제대로 하고 기사 쓰세요. 팬들도 이리 놀라고 기분 나쁜데 가족들 맘은 오죽할까요!" "qkzn**** 출산과정이 힘들었나보네" "hwin**** 다행입니다. 졸 걱정했습니다. 완쾌해서 아가랑 얼른 행복하세요" "rest**** 출산하고 열흘씩 병원에 있는 산모 없는데빨리 건강해지셨으면 좋겠어요" "cen7**** 오보여서 너무 다행이에요" 등 의견을 보였다.

우효광은 추자현의 임신 이후 남다른 외조를 보여온 터다. 그는 SBS '동상이몽2'에서 "내가 다 할게" "가만히 있어"라며 요리를 자처하는가하면, "아무거나 먹지 말라"며 살뜰히 챙기기도 했다. 특히 "중국에서는 임산부들이 차가운 걸 먹으면 안 된다"며 아내의 체온까지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기에 팬들의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672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