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 동시통역' 안현모, '알고도 또 놀라는 실력' 호평 일색
'북미정상회담 동시통역' 안현모, '알고도 또 놀라는 실력' 호평 일색
  • 장혜린
  • 승인 2018.06.12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현모 (사진=SBS 캡처)
안현모 (사진=SBS 캡처)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프리랜서 통역가 안현모가 북미정상회담 외신 캐스터로 활약했다. 그의 동시통역 실력은 익히 알려진 바, 알고 봐도 또 놀라운 그 실력에 호평이 쏟아진다.

안현모는 12일 자신이 기자로 재직했던 SBS에서 역사적인 북미 정상들의 첫 만남을 동시통역했다.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 타이틀로 진행된 이날 북미정상회담 중계에서 안현모는 외신의 보도를 동시 통역했으며, 특히 CNN과 NBA 선수 출신 데니스 로드먼의 인터뷰를 동시 통역하기도 했다.

안현모는 막힘없는 해석과 차분한 진행, 그리고 안정적인 표정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앞서 빌보드 뮤직어워드에서도 증명된 바 있는 그의 동시통역에 시청자들의 호평이 쏟아졌다. "dmsd**** 와 대원외고부터 서울대에 통번역 대학원까지,, 미쳤다.. 미모까지" "jjon**** 빌보트통역때도 진짜 잘했음" gr_g**** 분 동시통역 잘하고 똑똑함 멋짐!" "mla**** 미모에 지성까지..동시통역 멋지네" 등 응원을 보내고 있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720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