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 "북미정상회담 성공 환영"...경제계 후속조치 다하겠다
전경련, "북미정상회담 성공 환영"...경제계 후속조치 다하겠다
  • 강원순 기자
  • 승인 2018.06.12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경련회관
전경련회관

[서울=내외뉴스통신] 강원순 기자= 전경련은 12일 동북아 평화경제공동체 건설의 초석이 될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끝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이날 논평을 통해 ‘한반도 평화실현’이라는 역사적 사명을 이루기 위한 문재인 대통령과 우리 정부의 헌신에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또 전경련은 "4.27 남북정상회담과 이번 북미정상회담은 지난 70년 동안 남북간 대립과 반목을 끝내는 중대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며 "가까운 미래에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 상호존중이라는 ‘담대한 희망의 시대’가 펼쳐질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특히 전경련은 "한반도에 비춘 희망의 서광이 항구적인 동북아 평화정착을 앞으로 이어질 남북회담과 후속조치들이 현실화될 수 있도록 경제계 차원에서 역할을 다 할 것이며, 국제사회의 공조를 이끌어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dnjstns1010@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720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