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 최근 국제 유가 급등…코스피 정유·화학 업종 `약세`
[마감시황] 최근 국제 유가 급등…코스피 정유·화학 업종 `약세`
  • 김효미 기자
  • 승인 2018.06.25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저=게티이미지)
▲(사진출저=게티이미지)

[서울=내외뉴스통신] 김효미 기자 = 최근 국제유가 급등이 단기적으로 정유·화학 업종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란 전망이 강세다. 7~8월 이후 마진 개선으로 얼어붙은 투자심리가 녹을 것이란 예측도있다.

25일 코스피 시장의 에너지화학 업종 지수는 전거래일보다 1.40% 오른 2558.29에 장을 마감했다.

KRX에너지화학 업종 지수는 지난 2주 동안 6% 넘게 떨어졌으나 이날 반등하며 낙폭을 줄여가는 모습을 보였다.

지수의 구성종목인 LG화학(2.33%) SK이노베이션(1.98%) S-oil(1.82%) 롯데케미칼(0.72%) 등도 반등했다. 정유화학 업종은 유가 상승과 마진 위축, 고유가에 대한 두려움 등으로 최근 주가 부진을 겪었는데, 삼성증권 연구원은 "오늘 반등은 향후 업종 시황에 대한 긍정적 기대보다는 그동안 많이 떨어졌던 만큼 수급적으로 반등하는 성격이 크다"며 "국제유가 상승은 이들 업황에 부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지난주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비회원국 증산 결정을 앞두고 상승하며 장을 종료했다. 텍사스산원유(WTI)는 4.63% 오른 배럴당 68.58달러였고, 브렌트유도 3.42% 오른 75.55달러로, 증권업계는 국제유가가 WTI 기준 70달러 선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하고있다.

증권업계는 국제유가 상승이 정유·화학 업종에 단기적으로 부정적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분석했다.

 

cuiee@naver.com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965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