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바" "X나" 이수민 비속어, 허물없이 뱉은 말… 믿었던 도끼에 발등?
"X바" "X나" 이수민 비속어, 허물없이 뱉은 말… 믿었던 도끼에 발등?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07.10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수민 비속어 사용 사과 (사진=이수민 SNS)
이수민 비속어 사용 사과 (사진=이수민 SNS)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배우 이수민이 비속어 사용에 대한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일부 과한 비판을 내놓으면서 이를 경계하는 이들도 적지 않다. 이수민이 비속어를 사용했던 공간은 공개되지 않은 SNS 비공개 계정었기 때문이다.

이수민 비속어 사용 문제는 믿었던 도끼에 발등 찍혔다는 속담이 떠오른다. 지인들과 SNS 공간에서 오롯이 자신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공간이었을테지만, 결국 지인의 누군가가 유출하고 유포하는 상황이 전개됐기 때문이다.

이수민은 부계정에서 "X나" "X바" 등 문장 앞에 비속어를 사용했다. 10대라면 한번쯤은 사용해봤음직할 단어라고도 여겨진다. 하지만 숨기고 싶은 사생활이 모두 드러나면서 아직 17살, 나이 어린 청소년이 자필 사과문까지 내놓는 상황이 펼쳐졌다. 네티즌들은 "cair**** 도대체 이수민이 뭘 그렇게 잘못했냐? 팬도 아니고 그냥 사람 대 사람 입장으로 봤을 때, 10대때 연애도 안함? 욕도 안씀?" "eun_**** 비공계정까지 왜 이수민이 사과해야하는지 이해가 안된다" "imna**** 별것도 아닌일에 자필사과문까지..." 등 동정 여론이 조성됐다.

다만 여전히 싸늘한 시선도 있다. 이들은 "astr**** 사람이 욕 할 수도 있지근데 적어도 연예인이 됐으면 사람들 눈에 보이든 안 보이든 평소 행실도 조심하고 또 조심해야하는 게 맞지. 그걸 감수하고 연예인 하는 거 아니야?" "bear**** 그래도 연예인은 이미지가 생명인데 너무 철이 없어 보였다" 등 반응을 보였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5303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