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후주거지 도시재생 활성화, 국민편의 향상 ‘일석이조’
노후주거지 도시재생 활성화, 국민편의 향상 ‘일석이조’
  • 강원순 기자
  • 승인 2018.07.11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감정원
▲한국감정원

[서울=내외뉴스통신] 강원순 기자 = 노후저층주거지 주민들이 전국 어디서나 편리하게 자율주택정비사업에 대한 상담 및 서류신청을 할 수 있게 됐다.

‘자율주택정비사업’은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에 관한 특별법'에 근거해 단독(10호 미만), 다세대 주택(20세대 미만) 집주인 2명 이상이 모여 전원합의로 주민합의체를 만든 후 건축협정 등의 방법으로 공동주택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활성화 및 국민편의 향상을 위해 ‘자율주택정비사업 통합지원 업무’를 기존 4개 통합  지원센터에서 전국 30개 지사를 포함하여 전면 확대·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4월10일 개소한 4곳의 통합지원센터(대구, 서울, 호남, 영남)에서 사업성분석부터 주민합의체 구성, 이주·청산 지원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앞으로는 수도권·동남권·서남권의 30개 전 지사에서도 지역주민들을 위한 자율주택정비사업 상담 및 접수 업무를 수행해 공공기관으로서 대국민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지역전문가인 지사 인력이 지자체 및 민간사업자 등과 현장밀착형 네트워크를 구축함으로써 사업지 발굴에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6월 서울 당산동 일대 주민들을 대상으로 사업성분석 및 컨설팅을 실시해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에 관한 특별법'시행 후 처음으로 주민합의체 구성을 완료했고, 전국을 대상으로 활발히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한국감정원 김학규 원장은 “전국 30개 지사에서 지역 주민들을 위해 자율주택정비사업 상담 및 접수를 받을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사업 활성화는 물론 국민편의 향상을 위해 대국민 서비스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dnjstns1010@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5338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