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드라마 같은 ‘태국 동굴 기적’에 메시지...“국가 역할 봤다”
文대통령, 드라마 같은 ‘태국 동굴 기적’에 메시지...“국가 역할 봤다”
  • 이혜민 기자
  • 승인 2018.07.11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文대통령 “태국 동굴에서 국민생명 지키는 국가 역할 봤다”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태국 동굴 소년들·코치 13명의 전원 무사 귀환에 대해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출처=내부DB)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태국 동굴 소년들·코치 13명의 전원 무사 귀환에 대해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출처=내부DB)

[서울=내외뉴스통신] 이혜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태국 치앙라이주 '탐루앙' 동굴에 갇혀있던 유소년 축구팀 소년들이 전원 생환한 것에 대해 “용감한 소년들과 헌신적인 코치, 세계에서 달려온 구조대원들이 함께 만들어낸 기적”이라며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세계가 태국의 기적을 지켜봤다.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국가의 역할을 보았다”고 강조했다.

또한 “태국 소년들과 국민들에게 축하를 보내며 빠른 회복을 기원한다”고 밝혔다.

이 같은 메시지는 세월호 사건 등 한국 사회에서 불거진 사회 안전망에 대한 경각심을 다시금 일깨우고자 하는 메시지로 풀이된다.

앞서 지난달 23일 유소년 축구팀 선수 12명과 코치 한 명 등 13명은 훈련을 마친 뒤 동굴에 들어갔다가 갑자기 불어난 물로 수위가 높아져 둥굴에 고립돼 연락이 끊겼다. 이들은 동굴에 고립된지 17일 만에 구조됐다.

한편 문 대통령은 4강(미·중·일·러)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기 위해 아세안으로 교류 범위를 확대하는 '신(新) 남방정책' 추진의 일환으로 인도를 국빈방문 중이다.

 

hyemin.lee@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535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