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실종여성 추정 시신, 제주 반바퀴 돌았다? 예상치 못한 곳에…
제주도 실종여성 추정 시신, 제주 반바퀴 돌았다? 예상치 못한 곳에…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08.01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실종 여성 시신 (사진=제주지방경찰청)
제주 실종 여성 추정 시신 (사진=제주지방경찰청)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제주도 실종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가파도 해상에서 발견됐다. 실종 골든타임인 일주일째 되는 1일 시신이 수습된 것이다.

제주 실종 여성은 1일 오전 서귀포시 가파도 해상에서 발견됐다. 경찰은 이날 최씨가 펄에 박혀 있을 수 있다는 가능성까지 열어두고 그물망을 달아 수색에 나설 참이었다.

그러나 제주 실종 여성의 시신은 경찰이 수색력을 모았던 세화포구가 아닌 정반대 해상인 가파도 인근에서 떠올랐다. 불과 7일 만에 이곳까지 떠내려올 수 있을 가능성에 대해선 의견이 분분하다. 시신이 가파도에 도달하기 위해선 반대 해류를 거슬러 올라가야 한다는 말이 된다. 경찰도 이 부분에 대해 조사에 나설 예정이다. 

남해안은 최근 폭염으로 해수 온도가 28도를 웃돈다. 이에 따라 최씨의 시신도 부패가 빠르게 진행됐다. 앞서 강진 여고생 사건은 시신이 뒤늦게 수습되면서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히지 못한 바 있다. 이에 최씨의 사망 원인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6116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