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후주거지 재생, “자율주택정비사업”제1호 착공
노후주거지 재생, “자율주택정비사업”제1호 착공
  • 강원순 기자
  • 승인 2018.09.06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당산동 3필지, 주민합의체 구성으로 주택ㆍ상가 27호 신축 -
서울 당산동에서 제1호 자율주택정비사업이 착공됐다.(사진=한국감정원)
서울 당산동에서 제1호 자율주택정비사업이 착공됐다.(사진=한국감정원)

[서울=내외뉴스통신] 강원순 기자=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은 6일, 서울 당산동에서 제1호 자율주택정비사업이 착공됐다고 밝혔다.

자율주택정비사업은 사업비 융자(최대 70%, 연 1.5%) 및 일반분양분 매입지원 등 국토부의 공공지원을 받는 노후주거지 도시재생의 핵심수단으로서, 한국감정원이 지난 4월 10일에 통합지원센터를 개소하고 사업 활성화를 지원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노후주택 집주인 3명이 주민합의체를 구성하고 자기토지에 자율적으로 주택을 신축하는 방식인 자율형 사업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터파기 공사를 시작으로 3개동 5층 규모의 주택 18호와 근린생활시설 9호가 연내에 신축될 예정이며, 총사업비 55억 원의 50% 수준인 27억1000만 원이 연 1.5%의 저리 기금으로 융자된다.

한국감정원은 이 사업을 위해 주민상담과 사업성 분석을 실시하고 주민합의체 구성, 사업시행인가, 사업비 융자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여 3개월 만에 착공하는데 성공했다.

현재 추진 중인 약 40곳의 사업지가 탄력을 받고, 새로이 사업을 추진하려는 상담도 크게 늘어날 전망에 따라 관련 사업인원의 증원과 지원 강화를 계획하고 있다.

한국감정원 김학규 원장은 “자율주택정비사업 통합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조기에 사업 활성화를 위한 좋은 모델이 나왔다”며 “자율주택정비사업이 노후주거지 재생의 선도적 역할을 담당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dnjstns1010@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7459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