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목소리]=이번 추석날 모든 가정에 웃음과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한다
[현장목소리]=이번 추석날 모든 가정에 웃음과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한다
  • 편집국
  • 승인 2018.09.13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부평경찰서]=수험생 A는 공무원 시험 준비를 하다 추석명절을 맞이하여 재충전과 친인척들에게 인사를 하러 오랜만에 집을 찾았다. 친척들과 음식을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가 큰아버지가 조카인 수험생 A 에게 요즘 무엇을 하느냐는 질문에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다고 대답하였다.

큰아버지는 “작은 집 식구들은 머리가 안 좋은데. 그 공무원 시험이라는 것이 경쟁률도 높고 시험도 어려운데 네가 합격할 수 있겠냐. 큰 돈 쓰지 말고 빨리 그만두는 게 좋을 거야”라고 말했다.

아내 B는 결혼 이후 명절날 매번 시댁에만 있다 오는 것에 불만을 품고 아내 B는 이번 추석날 시댁에 가지 않겠다고 말하자, 남편 B는 “며느리가 시댁에서 음식 준비하는 게 당연하지”라고 말했다.

추석날 형제들이 모여 음식을 나누다가 어머니가 혼자 거주하는 빌라의 소유문제에 대해 이야기가 나오게 되었다.

어머니가 자식들에게 부담을 주지 않으려고 약간의 돈으로 작은 빌라를 마련하여 거주하고 있는데 어머니 사후에 소유 문제가 대두되었다.

빌라 주변 땅값 상승으로 빌라의 가치가 급상승하면서 형제들의 관심이 고조되어 막내 C가 다른 형제들에게 “어머니 돌아가신 후에 빌라는 공평하게 나누는 게 맞지” 라고 말했다.

추석이 다가오고 있다. 명절에는 가정폭력과 가정 내 다툼이 급증한다. 평일 대비 명절날 가정 내 폭력신고는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는 실정이다.

위의 사례에서는 실제 현장에서 발생한 경우이며 결국 모두 가정 내 폭력으로 번지면서 경찰관들이 출동하여 제지하고 즐거워야 할 명절에 경찰서를 방문하게 된 실제 사례들이다.

명절날 오랜만에 만나 친척들은 서로의 삶에 궁금해 하고 가정 내 어른들은 조언을 하고 싶은 마음에 여러 이야기를 하지만 이야기를 듣는 상대방은 같은 마음이 아닌 경우가 많다.

친척 어른으로서 아끼는 마음에 이야기를 하지만 상대방은 상처를 받아 말다툼이 일어나고 가정 내 폭력으로 번지는 경우가 다반사이다.

친척 어른은 집안 어른으로서 이런 이야기는 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상대는 어떻게 친척이 이런 이야기를 할 수 있지 라고 상반된 생각을 가지게 될 수 있다.

친척에 대한 기대감은 높으나 실망스런 말과 행동을 했을 경우 기대감은 상대적으로 추락하는 것이 친척들에 대한 기대감과 실망감의 관계 고리이다.

취업, 결혼, 재산분배, 학교진학, 승진 등의 문제는 친척들 사이에도 민감한 문제이다. 오랜만에 만난 가족들 사이에도 서로에 대한 존중과 배려가 필요하다. 이번 추석날 우리 모두의 가정 내에 웃음과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한다.

인천부평경찰서 역전지구대 경위 김정호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7729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