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서영, '등드름' 공개 후 "저혈압 없다, 건강해" 폭소
공서영, '등드름' 공개 후 "저혈압 없다, 건강해" 폭소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09.19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서영 (사진=MBC 에브리원)
공서영 (사진=MBC 에브리원 캡처)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방송인 공서영의 남다른 수면시간이 공개됐다.

공서영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독보적인 입담을 자랑했다. 특히 그는 "전직 야구여신, 현직 '뭐나 좀 얻어걸릴 것 없을까요?' 공서영이다"며 시작부터 남다른 소개로 이목을 끌었다.

특히 주변 견제가 남달랐던 공서영은 이내 털털하고 수더분한 매력을 방출하기 시작했다. 특히 올 여름 등드름이 생기게 된 웃지 못할 이유가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만들었다. 공서영은 "수면시간을 줄이려고 노력해봤는데 자고 일어나면 10시간이 지나있다"고 토로했다.

이에 게스트들은 놀라워하며, '욕창 오겠다' '저혈압이 있는 것 아니냐' '돌려가며 자라' 등 우려를 내놨다. 그러자 공서영은 "저혈압 없다. 모든 게 건강하다"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7937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