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올해 3분기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 지정
조달청, 올해 3분기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 지정
  • 조영민 기자
  • 승인 2018.09.27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내외뉴스통신] 조영민 기자= 조달청은 오는 27일 서울지방조달청 PPS홀에서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G-PASS기업)으로 선정된 19개 기업에 지정서를 수여했다.

G-PASS(Government Performance ASSured)기업은 조달물품의 품질, 기술력 등이 우수한 국내 조달기업 중 조달청이 해외 조달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선정한 중소, 중견기업이다.

G-PASS기업은 지난 2013년도 95개로 출발해 매 분기마다 선정・지정되고 있으며 이번 지정으로 최초로 500개를 돌파하며 총 512개사가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으로 지정됐다. 이번에 신규 지정된 19개 기업은 우수제품 지정업체 7개사, 해외인증 또는 국제특허 2개 이상을 보유한 5개사 등 기술력 있는 업체들이다.

G-PASS기업으로 지정되면 최장 8년까지 해외전시회 및 바이어 상담회 참가, 전략기업 육성사업 참가, 벤더등록 및 입찰서 작성 지원 등 기업의 수출역량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를 받게 된다.

조달청은 올해 3월부터 조달시장수출지원TF를 설치하고, 수출전략기업 육성사업, 해외바이어 초청 상담회 등 차별화된 사업을 통해 해외조달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으로 해외조달시장에 대한 조달기업들의 관심을 높이는 데 성공한 것으로 보인다.

백명기 기획조정관은 "해외조달시장은 경쟁력을 갖춘 국내기업들에는 기회의 땅이자 블루오션"이라면서 "앞으로도 더욱 많은 우수조달기업들이 해외조달시장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조달청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8127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