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제6회 아라문화축제’ 개최
수자원공사, ‘제6회 아라문화축제’ 개최
  • 최정현 기자
  • 승인 2018.10.01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6~14일 경인아라뱃길서 수상레저·문화축제 열려
국제드래곤보트대회와 예술제, 노을축제 등 즐길거리 풍성
지난해 아라문화축제에서 드래곤보트 참가자들이 경합을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수자원공사)
▲지난해 아라문화축제에서 드래곤보트 참가자들이 경합을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수자원공사)

[대전=내외뉴스통신] 최정현 기자 =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오는 6일부터 14일까지 인천시 서구 경인아라뱃길 일대에서 ‘제6회 아라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수자원공사는 경인아라뱃길 레저문화 활성화와 지역사회 화합을 위해 지난 2013년부터 6년째 아라문화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축제는 메인행사인 ‘해양수산부장관배 국제드래곤보트대회’와 ‘요트대회’, ‘카약축제’를 비롯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예술제, 노을축제 등 즐길거리가 풍성하다.

축제 첫날인 6일부터 7일까지는 검암역 인근 시천가람터에서 12명이 팀을 이뤄 속도를 겨루는 ‘드래곤보트대회’ 예결선이 진행된다.

같은 기간에 학생예술대회, 구민백일장, 문화예술작품 전시 등으로 이뤄진 ‘서곶 예술제’도 열린다.

이와 함께 오는 11일 오후 2시부터 아라뱃길 유람선상에서 홍익대학교 건축학과 유현준 교수와 인천 출신 문인 양진채 작가가 진행하는 토크 콘서트, ‘리딩보트’도 눈여겨 볼만하다.

13일 오전에는 일반인 참가자 600명이 카약을 타고 6㎞ 거리를 완주하는 카약축제가 열리며 오후 5시부터는 각종 공연과 함께 일몰을 즐기는 노을축제인 ‘선셋리버페스타’가 이어진다.

오는 13일부터 14일까지는 김포터미널 수역에서 초·중등학생과 동호인 100여 명이 참가하는 ‘요트대회’ 가 열려 축제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시민 아이디어로 ‘종이카약제작’, ‘자전거 문화살롱’ 등의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종이카약제작’은 참가자가 4인씩 팀을 이뤄 직접 종이로 카약을 만들어 타보는 이색적인 체험행사다. ‘자전거 문화살롱’은 타이어 등 자전거 부품을 활용해 레이싱, 볼링, 그림 그리기 등 다양한 체육 및 창작활동을 즐길 수 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인아라뱃길 누리집과 아라종합안내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은 “아라뱃길의 가을정취를 만끽하며 다양한 체육·문화 활동을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아라문화축제가 국내 수상레저 활성화와 친수문화를 선도하는 대표적인 행사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ily7102@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8248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