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벤지 포르노까지? 범죄 무기로 쓰였나 '여론 폭발'… 디스패치, C씨 음성 공개
리벤지 포르노까지? 범죄 무기로 쓰였나 '여론 폭발'… 디스패치, C씨 음성 공개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10.04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영상 캡처
사진=SBS 영상 캡처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구하라와 전 연인간 쌍방 폭행 사건이 리벤지 포르노(불법촬영물) 협박까지 이어진 모양새다.

디스패치는 4일 구하라가 최근 전 남자친구 C씨를 고소했다고 밝히며, 이 배경에 리벤지 포르노로 협박한 사실이 포함됐다고 전했다.

현재 구하라는 스물 일곱의 나이다. 성적인 수치심이 컸겠으나, C씨의 가해 행위를 알리는 데 용기를 냈다. 디스패치에 따르면 C씨는 구하라와 몸싸움 이후 디스패치에 제보하겠다는 경고를 했고, 집을 나선 후 메신저로 구하라의 리벤지 포르노를 두 차례 보냈다.

구하라는 C씨가 동영상을 갖고 있는 상황에서 자극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그간 구하라는 입장을 밝히는데 조심스러운 행보를 보여왔다. 이유는 여기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구하라는 C씨가 명예훼손을 주장하는 등 피해를 주장하자 '가해자'를 명확히 하고자 전면에 나섰다는 전언이다.

연인간 갈등에 리벤지 포르노까지 나오며 점입가경의 상황이다. 여론은 "jh_****** 불법 촬영은 범죄이지 무기가 아니다" "wkds**** 소름돋아...불법 촬영 영상 유포 협박범...험한 말 나온다마치 자기가 갑인 것 처럼 행동했던 이유가 저거였음..? 범죄 저지른 주제에 정신 못차리네" "bint**** 불법촬영 근절 외치는 정부가 이 사건은 어떻게 처리할지 지켜보겠습니다." "wal***** 연예인 생활 끝나게 해 주겠다? 이 말은 그동안 불법촬영건으로 고통받았던 여자 연예인들이 있었다는 거니까 그렇게 말할 수 있는거겠지" "wpwl**** 이번에 불법촬영, 유포 협박 가해자 어떻게 처벌할건지 보겠습니다. 포토라인 세우고 실형내릴거죠?" 등 반응이 거세다.

 

hrjang@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834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