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깝치지마" "X나 짜증" 쌈디 욕설논란, 새벽녘 취중에 격한 감정?
"깝치지마" "X나 짜증" 쌈디 욕설논란, 새벽녘 취중에 격한 감정?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10.09 2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쌈디 SNS
사진=쌈디 SNS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래퍼 사이먼도미닉(쌈디)이 욕설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앞서 쌈디는 9일 새벽 인스타 라이브에서 DJ 웨건과 새 음반과 관련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한 청취자가 '인맥힙합'이라는 댓글을 올리자 발끈해 욕설과 비속어를 사용하며 격한 감정을 드러내 논란이 됐다.

쌈디는 방송 당시 취중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그는 "X치지마. 너네가 평가할게 아니다. 취해서 그런 얘길 하는게 아니라 항상 얘기하고 싶었다"고 얘기했기 때문. 특히 그는 DJ 웨건과 주변의 만류에도 "X나 짜증난다 그냥 들어라. 듣기 싫으면 듣지 말라"라고 격정적인 말들을 내뱉었다.

하지만 쌈디가 솔직한 속내를 팬들과 소통했을 뿐이라는 일부 팬들의 의견에도 온라인에선 쌈디 욕설 논란이 일파만파 퍼졌고, 결국 쌈디는 SNS에 사과문을 올리고 진화에 나섰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8503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