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물레책방' 한국관광공사 추천 '11월 이달의 가볼 만한 곳' 선정
'수성구 물레책방' 한국관광공사 추천 '11월 이달의 가볼 만한 곳' 선정
  • 서월선 기자
  • 승인 2018.10.2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 책방’이라는 테마로 떠나는 가을 여행지
▲ 한국관광공사 이달의 가볼만한 곳에 선정된 수성구 물레책방을 찾은 방문객이 차를 마시며 책을 고르고 있다.(사진제공 = 물레책방)
▲ 한국관광공사 이달의 가볼만한 곳에 선정된 수성구 물레책방을 찾은 방문객이 차를 마시며 책을 고르고 있다.(사진제공=물레책방)

[대구=내외뉴스통신] 서월선 기자 =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11월 이달의 가볼 만한 곳'으로 수성구 물레책방이 선정되었다.

수성구청 인근에 자리한 물레책방은 2010년 4월 23일, 세계 책의 날 문을 연 대구 최초의 복합문화공간 헌책방으로 문학, 역사, 철학 중심의 단행본들과 대구 지역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이 펴낸 출판물들을 중심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영화 상영회와 음악 감상회, 북 콘서트와 소규모 공연, 인문학 강좌들을 열고 있다.

▲ 한국관광공사 이달의 가볼만한 곳에 선정된 수성구 물레책방에서 인문학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 = 물레책방)
▲한국관광공사 이달의 가볼만한 곳에 선정된 수성구 물레책방에서 인문학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물레책방)

물레책방이 자리한 수성구에는 도심 곳곳에 가을의 정취와 낭만을 만끽 할 수 있는 단풍명소도 존재한다. 수성구 대표 관광지인 수성못은 호수 주변에서 산책도 즐기고 오리배도 탈 수 있어 지역 주민 뿐만 아니라 많은 관광객의 가을 나들이 장소로 이용된다. 인근에 위치한 대구미술관에서는 대덕산의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가족과 도심에서 아름다운 단풍과 낙엽을 밟으며 낭만을 즐기고 문화와 함께하는 풍요로운 가을 여행을 즐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관광공사는 ‘전국 작은 책방’이라는 테마로 떠나는 가을 여행지로 ▲서울 경의선책거리 ▲파주출판도시 ▲원주 작은 서점 ▲괴산 숲속 작은 책방 ▲광양 농부네 텃밭도서관 ▲대구 물레책방 등 6곳을 국내 대표적인 작은 책방으로 선정하였다.

관광 활성화를 위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하는 이달의 가볼 만한 곳은 여행기자, 작가 등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매달 결정 된다.

wsn7744@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10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