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포항서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출범식
경북도, 포항서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출범식
  • 김덕엽 기자
  • 승인 2018.11.09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국 협력강화 나서
(사진제공 = 경상북도)
▲(사진제공 = 경상북도)

[경북=내외뉴스통신] 김덕엽 기자 = 경상북도가 지난 8일 포항 포스코 국제관에서 1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문재인 대통령을 비릇한 17개 시·도지사와 러시아 극동 9개 주지사 등 1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비즈니스포럼, 전문가포럼, 지방정부 간 양자회담, 지방정부대표 서밋(SUMMIT) 순으로 진행됐다.

오전과 오후에 걸쳐 진행된 비즈니스, 전문가 포럼에서는 양국 간 경제, 무역, 해운, 항만, 에너지 등 협력방안에 대한 다양한 발표와 함께 열띤 토론이 펼쳐졌다. 

또한, 양국 26개 지방정부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포항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지방정부 서밋에서 양국 대표들은 경제 통상, 항만·물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포항선언을 채택했다.

포항 선언문의 주요내용은 한국과 러시아 간 항만, 물류, 문화 등 사회전반에 대한 협력 강화는 물론 한-러 지방협력포럼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사무국 설치를 합의했다.

이어 내년 차기회의는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개최하고 오는 2020년 차차기는 울산시에서 개최하기로 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이번 행사를 통해 연해주를 러시아진출 전초기지로 삼아 인적교류와 경제통상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ghost12350@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714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