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음·패기·열정.." 자신만의 색(色) 뚜렷했던 모델, 故 김우영
"젊음·패기·열정.." 자신만의 색(色) 뚜렷했던 모델, 故 김우영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11.09 0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우영 (사진=김우영 SNS)
김우영 (사진=김우영 SNS)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모델 김우영(26)이 강렬한 삶의 열정을 남기고 영면에 들었다.

김우영은 지난 5일 서울 한 대교에서 오토바이 교통 사고로 사망했다. 

김우영은 생전 20대의 자유, 젊은, 청춘을 마음껏 만끽한다는 표현이 어울릴 정도로 자신만의 색깔을 뚜렷하게 보여준 모델이다.

특히 김우영의 머리에서부터 눈 아래, 목부터 파, 배 곳곳엔 하나의 예술 작품이 이어지 듯 타투가 가득하다.

삶의 의지도 강했다. 그가 남긴 SNS엔 "내 삶, 온전한 나의 의지"라는 글귀와 함께 산 정상을 향해 오르는 모습을 공개한 사진이 남아있다.

또한 자존감 넘치고 자유로운 그의 삶에 팬들은 '멋지다' '존경한다'는 팬심을 보내기도 했다. 

김우영의 마지막 사진은 그의 뒷모습이 담긴 사진이다. 어떠한 글귀도 담기지 않은 이 게시물엔 많은 이들이 추모의 글을 새기고 있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718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