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 티셔츠, 대체 왜? 日 작심한 듯 원폭 아이돌 낙인 '황당'
지민 티셔츠, 대체 왜? 日 작심한 듯 원폭 아이돌 낙인 '황당'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8.11.09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캡처 화면
사진=KBS 캡처 화면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일본이 지민 티셔츠 한 장에 들썩인다. 대체 무엇이 문제이길래. 

오늘(9일) 다음 S 카페에서는 일본 언론 매체에서 방탄소년단의 팀명을 두고 '원폭 티셔츠 그룹'이라 표기했다는 글이 게재됐다. 방탄소년단에 대한 일본 반응도 전해졌다. 지민 티셔츠가 반일 활동이라는 의견부터 일본 입국을 저지시켜야 한다는 주장까지 심상치 않은 분위기다.

이제는 세계적 그룹으로 발돋움 한 방탄소년단(BTS)이 왜 이러한 논란에 올랐을까. 바로 일본 음악 프로 '뮤직스테이션(엠스테)' 출연이 하루 전날 취소되면서 시작됐다. 통상 아티스트의 출연 무산과 관련해 방송사, 소속사 측은 취소 사유에 대한 정확히 담지 않으나, 이번 방탄소년단의 출연 취소와 관련해선 TV아사히 측은 노골적인 사유를 공개해 파문이 일었다.

방송사는 지민 티셔츠와 관련한 논란을 문제 삼았다. 원폭 사진이 담긴 티셔츠에 의도가 있다고 여긴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팬들은 황당하다는 반응이다. 해당 티셔츠는 팬이 선물한 티셔츠이며, 한국의 광복절 기념 티셔츠이기 때문에 문제될 것 없다는 설명이다.

또한 일부는 '해리포터' 주역 루퍼트 그린트(론 위즐리 역)도 일본 방문 당시 원폭 티셔츠를 입었음에도 논란이 되지 않았다는 점을 들어 유독 지민 티셔츠만 문제되는 그 기준을 이해할 수 없다는 의견들을 제기했다.

 

hrjang@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735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