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평소보다 연말에 스트레스 더 크다 … '허무감'이 주요인
직장인 평소보다 연말에 스트레스 더 크다 … '허무감'이 주요인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8.12.06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벼룩시장구인구직(대표 장영보)이 6일 직장인 947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연말 스트레스’에 대해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사진출처=픽사베이)
▲벼룩시장구인구직(대표 장영보)이 6일 직장인 947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연말 스트레스’에 대해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사진출처=픽사베이)

[서울=내외뉴스통신] 김민정 기자 = 한 해를 마무리하는 결산업무와 각종 모임으로 인해 직장인들의 연말 스트레스가 평소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벼룩시장구인구직(대표 장영보)이 6일 직장인 947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연말 스트레스’에 대해 설문 조사한 결과, 83.5%가 ‘연말이 평소보다 더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답했다.

성별로는 여성(87.8%)이 남성(78.3%)에 비해 더 큰 스트레스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30대와 40대가 각각 87%, 86%로 가장 높았고 이어 20대(77.7%), 50대(76.2%), 60대 이상(68.1%)의 순이었다.

연말 스트레스의 가장 큰 원인으로는 ‘한 해 동안 성취한 것이 없다는 것에 대한 허무감’이 24.7%로 가장 많았다. ‘어려운 경제상황과 직장의 실적 약화(23.3%)’가 바로 뒤를 이었다.

이어 ‘과다 지출로 인한 금전적 부담감(14.4%)’ ‘잦은 술자리와 모임(12.7%)’ ‘들뜬 분위기 속에서 상대적인 소외감과 박탈감(11.4%)’ ‘새해에는 변화해야 한다는 중압감(8.2%)’ ‘실적평가, 승진심사 등 직장에서의 평가의 압박감(5.2%)’이었다.

이처럼 다양한 원인으로 연말스트레스를 겪고 있었지만 그에 대한 해결책으로는 ‘평소와 다름없이 지낸다’는 응답이 25.8%로 가장 높았다. 

‘가족, 연인과 많은 시간을 보내려 한다(23.9%)’는 답변도 많았다. 그 밖에 ‘맛있는 음식을 찾아 먹는다(20.1%)’ ‘여행을 떠난다(14.1%)’ ‘평소보다 일에 더 집중하려고 한다(8.9%)’ ‘잦은 술자리와 모임을 즐기려고 한다(7.1%)’의 답변도 있었다.
 

 

symarry@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785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