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직업, 진선규 '어색하지 않았던 캐릭터~!'
극한직업, 진선규 '어색하지 않았던 캐릭터~!'
  • 김영심 기자
  • 승인 2019.01.10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2시 용산구 CGV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극한직업' 언론시사회가 끝나고 기자간담회가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배우 진선규가 참석하였다.
10일 오후 2시 용산구 CGV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극한직업' 언론시사회가 끝나고 기자간담회가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배우 진선규가 참석하였다.

[서울=내외뉴스통신] 김영심 기자=10일 오후 2시 용산구 CGV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극한직업' 언론시사회가 끝나고 기자간담회가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진선규는 마약반의 트러블 메이커 '마형사'로 극가 나타나는 곳에는 늘 사고가 발생한다. 그러나 절대미각을 소유한 덕분에 뜻하지 않게 치킨 양념이 대박을 터뜨리며 마약반의 위장 수사에 파란을 일으킨다. 진선규는 기자간담회에서 "마치 내옷을 입은것처럼 전혀 헷갈리지 않고 좋았다"며 촬영 소감을 전했다.

 

 

shinek89@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2185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