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재식 위원장, 월성 원전지역 주민 의견청취
엄재식 위원장, 월성 원전지역 주민 의견청취
  • 김지안 기자
  • 승인 2019.02.12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김지안 기자 =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이하 원안위) 위원장은 12일 월성원전 지역을 찾아 지역주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월성원자력본부 및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을 방문했다.

엄 위원장은 이날 월성 원자력안전협의회 위원들과의 간담회 자리에서 “안전, 소통, 현장 중심의 원자력 안전규제로 국민이 조금 더 안심하는 한 해가 되도록 노력하겠으며, 지역주민들이 우려하시는 사안에 대해서는 우려가 충분히 해소될 때까지 직접 챙기고 독려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방사성폐기물 처분과정에서 한국원자력연구원의 분석 오류, 월성3호기 불시 정지 등 일련의 사건들에 대해서는 철저한 조사를 통하여 재발방지대책 등을 강구하겠다”고 했다. 

또한, 엄 위원장은 월성원자력본부 및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을 방문하여 관계자들에게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줄 것과 적극적 정보 공개를 통한 지역주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yul621@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333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