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농림축산식품부 170억 규모 공모사업 신청
경주시, 농림축산식품부 170억 규모 공모사업 신청
  • 박형기 기자
  • 승인 2019.02.12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강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 외 2개 지구 마을 만들기 사업

[경주=내외뉴스통신] 박형기 기자 = 경북 경주시가 지난 11일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국비 170억 원 규모의 3개 사업을 신청했다.

경주시에 따르면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지역주민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하고 경제, 문화, 공동체 활성화를 목표로 하는 주민주도형 지역개발사업으로 도심에 집중되고 있는 개발사업과는 다르게 소외되고 있는 읍?면 지역을 대상으로 침체하고 낙후된 농촌 지역을 활성화하고 도·농간 격차 해소를 위한 대표적인 전략 사업이다.

농림축산식품부에 공모한 사업은 ‘안강읍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건천읍 대곡1리 마을 만들기 사업’, ‘양북면 권이리 마을 만들기 3개 사업’으로 경북도와 농림축산식품부 평가를 통해 10월 중 최종 선정된다.
 
사업신청 전 사업별 지역추진위원회 구성, 현장 포럼 개최, 우수 사업지역 현장 견학, 주민 의견 수렴, 지역 조사, 연계기관 협조 및 전문가(PM단)초청 자문과 컨설팅을 거치는 등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총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안강읍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의 주요사업은 ‘북경주 문화 복지 공간 조성’, ‘안강 전통시장 활성화’, ‘황금들녘 안강 상생길 조성’, ‘안전한 통학환경 조성’, ‘배후마을 역량강화 사업’ 등으로 안강 중심지는 물론 배후마을까지 연계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해 제2의 안강 도약을 목표로 하고 있다.

최정환 도시재생사업본부장은 “공모사업 선정으로 지역 농촌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며 “지속해서 농촌의 장기적인 발전을 위해 현재 시행 중인 외동읍 중심지 활성화 사업과 이번 신규 농산어촌공모사업이 선정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qkrgudrl67@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3335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