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대원 최고위원 후보, "호남에 계신 여러분 정말 잘 못했습니다"
조대원 최고위원 후보, "호남에 계신 여러분 정말 잘 못했습니다"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2.19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태 데리고 우리당을 나가달라"고 외쳤던 조대원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후보를 향해 수많은 취재진이 모여있다. (사진=김도형기자)
▲"김진태 데리고 우리당을 나가달라"고 외쳤던 조대원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후보를 향해 수많은 취재진이 모여있다. (사진=김도형기자)

[대구=내외뉴스통신] 김도형 기자 = 자유한국당 제3차전당대회와 대구‧경북 합동연설회 가 지난 18일 엑스코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나경원 원내대표,김병준 비대위원장을 비롯한 황교안,오세훈,김진태 당대표 후보들과 김광림,조대원,윤재옥등 최고위원 후보들의 선거유세로 진행됐다.

조대원 최고의원 후보는“호남에 계신 여러분 정말 잘못했습니다. 용서해 주십시오. 누가 뭐래도 대구‧경북 우리가 보수의 맏형입니다. 강자입니다. 우리가 먼저 손을 내밀고 끌어안아야 합니다. 자유 한국당의 정신이 대구‧경북을 넘어 호남을 넘어 충청, 경기, 강원을 넘어 대한민국 전체로 뻗어가야 한다”며 포용을 강조했다.

또한 조 후보는 “자유한국당을 외쳐야 할 합동연설회에서 특정인을 외쳐서 되겠습니까? 김진태 데리고 우리당을 나가 달라”며  강조했다.

이어 “자식들이 우리 아빠, 우리 엄마 자유한국당 당원이라고 당당히 말할 수 있는 당을 만들 때 까지 혁신을 멈추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sk@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3611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