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원, 이제 그만
문채원, 이제 그만
  • 장혜린 기자
  • 승인 2019.03.14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채원, "악성 루머 강경 대응할 것"
▲문채원 [사진=SBS '런닝맨' 캡처]
▲문채원 [사진=SBS '런닝맨' 캡처]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문채원이 눈길을 끌고 있다.

문채원은 지난 13일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정준영의 SNS 게시물에 좋아요를 누르며 주목을 받았다. 이후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본인 확인 결과 문채원은 SNS 계정을 해킹당해 조치를 취했다”고 전했다. 

앞서 정준영이 지난 2015년부터 불법 영상을 촬영했던 것에 대해 문채원이 연관되어있다는 루머가 퍼져 곤욕을 겪고 있다. 

문채원 뿐만아니라 오초희, 이청아, 정유미 등 다수의 여자 연예인들이 정준영 관련 루머에 공식 입장을 내고 강경대응을 예고했다. 

문채원의 소속사 역시 “문채원이 정준영과 친분이 있던 것은 맞지만 루머는 사실무근이며 터무니 없는 이야기다. 해당 내용에 당사자도 무척 분노하고 있다. 악성 루머를 작성, 유포하는 자에게는 법적 대응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하 나무엑터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나무엑터스입니다.

문채원 배우 개인 SNS 해킹 및 악성 루머에 대해 공식입장 전합니다.

금일 문채원 배우의 인스타그램 계정이 해킹된 것으로 보이는 활동이 감지돼 문채원 본인에게 확인한 바, 문채원 본인이 한 사실이 없음을 확인 했습니다. 이후 비밀번호를 변경하는 등 급히 조치를 취했습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사생활을 침해하고 불안을 조성하는 불법행위에 대해 사이버수사대에 정식으로 수사를 요청할 예정입니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와 메신저를 통해 확산되고 있는 특정 악성루머에 나무엑터스 소속 문채원 배우가 거론되는 것 역시 강경 대응할 것입니다. 정준영과 연예계 동료로서 친분관계가 있었지만 해당 루머는 사실 무근이며 터무니없는 내용에 당사는 무척 분노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당사는 이 악의적이고 인격을 짓밟는 악성루머를 작성, 유포한 자들에게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것입니다. 또한 익명성에 숨어 허위사실을 확산, 재생산하는 행위에 대해서도 선처 없이 강경한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앞으로도 나무엑터스는 소속 아티스트들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일에 대해 적극적으로 강경 대응할 것임을 전합니다. 관련 제보는 pr@namooactors.com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hrjang@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4532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