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점곡면 새마을 단체,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전개"
의성군 점곡면 새마을 단체,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전개"
  • 홍준기 기자
  • 승인 2019.03.15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3일 의성군 점곡면 새마을 단체가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의성군청)
▲지난 13일 의성군 점곡면 새마을 단체가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의성군청)

[의성=내외뉴스통신] 홍준기 기자 = 경북 의성군 점곡면 새마을 단체(협의회장 이재현, 부녀회장 이종녀)는 지난 13일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집 고쳐주기 활동을 펼쳐 지역 사회에 훈훈한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이 날 회원 30여 명은 서변2리 손덕주 할머니(82세)의 집을 방문해 좀 더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도배, 도색, 장판  교체 작업과 집 주변 잡초 정리, 쓰레기 분리수거, 대청소 등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집이 낡고 오래됐으나 경제적 여건이 여의치 않아 집 수리를 하지  못했던 할머니는“내 일처럼 나서서 집 수리를 해준 회원들을 보니 고맙기 그지없다”며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점곡면 새마을 단체는 8년 전부터 헌옷 모으기, 사랑의 김장 나누기, 사랑의 집 고쳐주기, 생필품 전달하기 등의 봉사활동을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돕는 등 따뜻한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에 기여해 오고 있다.

권범준 의성군점곡면장은 “따뜻한 마음으로 참여해 주신 새마을 단체 회원들께 감사드린다”며 “면에서도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의 손길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zoom800@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4536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