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기헌 의원, 강원 영동권 산불... 정부가 적극나서야!!
송기헌 의원, 강원 영동권 산불... 정부가 적극나서야!!
  • 손지훈 선임기자
  • 승인 2019.04.05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기헌 의원(제공=송기헌의원실)
▲송기헌 의원(제공=송기헌의원실)

[서울=내외뉴스통신] 손지훈 선임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기헌(강원・원주을) 국회의원은 5일 강원도 동해안 권 시군 전역을 덮친 대형 산불과 관련, “피해복구와 주민안전, 피해자 지원에 정부가 적극 나서 달라”고 강조했다. 

송 의원은 이날 “강원도 고성·속초·강릉·동해·인제 지역 주민들이 이번에 발생한 대형 산불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지금은 주민안전, 주민보호, 화재진압이 가장 중요한 때”라며 이같이 밝혔다. 

송 의원은 “지난 1996년 고성 산불, 2000년 동해안 산불, 그리고 천 년 고찰 낙산사가 소실됐던 2005년 양양산불에 이어 이번 대형 산불까지 이맘때가 되면 반복적으로 대형 화재가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 어제 발생한 동해안 권 산불로 현재까지 1명이 숨지고, 산림 250ha와 주택 125동, 창고 및 비닐하우스 11동이 산불로 인해 소실됐으며, 주민 4,000여명이 대피한 것으로 추산되는 등 피해 규모는 더 늘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러면서  “영동권의 계속되는 대형 화재로 인해 돈으로 환산 할 수 없는 천혜의 자연이 훼손됐고, 천문학적인 재산피해와 심지어 사상자 피해도 나오고 있다”며 “이를 방지하고 화재 조기 진압을 위한 산불진압용 강원권 소방헬기의 조속한 도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강원소방헬기 도입을 위해 정부에 국비를 요청했지만 반영이 안됐었는데 이번 산불로 강원도내 헬기 추가 도입 필요성을 정부도 확실히 알게 됐을 것”이라며 “정부의 올해 추가경정예산 내지 내년 정부 예산안에 강원소방헬기 예산과 더불어 피해 복구 및 피해자 지원 예산이 반영돼야 한다”고 말했다. 

강원도는 강풍이 잦은 지역 특성을 고려해 화재 진압이 가능한 다목적 대형 헬기 구축을 위해 정부에 국비 편성을 수년 째 요청해 왔지만, 정부 측은 소방안전교부세 등 지역 사무 영역이라며 강원소방헬기 구입 예산 편성을 반대해 왔다. 

 

press8189@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388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