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립무용단, 외교부 문화행사 해외파견 공모 선정
인천시립무용단, 외교부 문화행사 해외파견 공모 선정
  • 김형만 기자
  • 승인 2019.04.08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천시립무용단 부채춤 공연사 (사진제공=인천시립무용단)
▲ 인천시립무용단 부채춤 공연사 (사진제공=인천시립무용단)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기자= 인천시립무용단이 외교부 공공문화외교국에서 주최하는 '2019 주요외교계기기념 문화행사 해외파견 국공립예술단체 공모' 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공모는 외국과의 수교기념 및 상호 교류의 해 등 양국 간 주요외교계기를 기념하기 위한 기념공연과 국제행사의 특별초청공연을 개최하기 위해 지자체 소속 국공립문화예술단체를 선정하는 내용이다. 

이에 따라 인천시립무용단은 6월 28일 칠레 산티아고에서 개최되는 APEC정상회의 특별공연에 이어 7월 2~3일 이틀간 에콰도르 독립 210주년기념 초청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칠레에서는 공연 뿐 아니라 산티아고 세종학당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통무용 워크샵을 개최할 예정이라 현지민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칠레-에콰도르 공연을 위해 인천시립무용단은 <춤, 풍경>이라는 주제 하에 우리 춤의 정경을 담아낸 화첩과 같은 작품을 준비했다. 태평무, 부채춤 등 대표적 전통무용 레퍼토리와 진도북춤을 비롯한 신명 가득한 작품, 그리고 윤성주 예술감독이 직접 출연하는 살풀이춤까지 우리 춤의 다채롭고 깊이 있는 예술세계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전 레퍼토리를 라이브로 연주되는 반주와 함께 구성하여 음악과 어우러진 춤으로 남미의 관객들을 우리 전통예술의 아름다움에 흠뻑 빠져들게 할 것이다.

윤성주 예술감독
윤성주 예술감독

 

인천시립무용단 윤성주 예술감독은 "이번 공모는 세계 시장을 노리는 인천시립무용단의 미래를 예견하는 한 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며, "칠레와 에콰도르 공연을 통해 전 세계에 우리 한국 춤 예술의 아름다움을 전하고 인천시립무용단의 위상을 널리 떨칠 수 있을 것이다" 고 전했다.


kimhm70@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458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