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민간 대형건축공사장 지역하도급 참여 ‘순항’
대전시, 민간 대형건축공사장 지역하도급 참여 ‘순항’
  • 최정현 기자
  • 승인 2019.04.17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분기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목표 65% 달성
사진=대전시청
대전시청 전경 (사진제공=대전시)

[대전=내외뉴스통신] 최정현 기자 = 대전시는 ‘1분기 민간 대형건축공사장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실태’를 점검한 결과,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지역의 자재·장비·인력 사용 포함)이 당초 목표인 65%를 달성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지역 내에서 시공 중인 연면적 3000㎡이상의 민간 건축공사장 71곳을 대상으로 지역 업체의 하도급 참여현황을 조사하고, 지역 하도급률이 저조한 12개 현장에 대해 지난달 21일부터 29일까지 중점 지도 점검을 실시했다.

시는 점검의 효율성을 높이고 공사현장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공·감리 실태점검 및 안전점검을 병행해 시·구·지역건설 관련협회와 합동으로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71개 민간 대형건축공사 현장의 하도급 발주금액 1조2369억 원의 약 65%인 7979억 원을 지역업체가 수주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분기(2018년 4분기) 지역하도급률인 66% 대비 1% 감소한 수치지만, 대규모 신규현장의 하도급 발주금액 증가로 1분기 지역업체 수주금액은 7979억 원이 돼 전분기 수주금액인 6986억 원에서 993억 원이 늘어나 실질적인 수주금액 면에서는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지역하도급률 65%이상 초과 달성한 현장은 전체 관리대상 71곳 중 58곳으로 82%를 차지해 전분기 초과달성 현장 비율 80%에서 2% 증가했다.

앞으로 대전시는 지역하도급률 우수현장에 대해 지역협회와 함께 격려방문을 실시하고 연말에 6개 현장을 선발해 시장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지역하도급률이 현저히 저조한 현장에 대해서는 해당 시공사에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 제고 대책 강구 등을 요청하고 관할구청 및 지역협회와 합동으로 계속해서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준열 주택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시, 구, 관련 협회와 긴밀히 협력해 민간 대형건축공사장의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행정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ily7102@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784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