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동근 측 "본인도 황당해 해"...마약 투여 배우 지목에 곤욕치러
양동근 측 "본인도 황당해 해"...마약 투여 배우 지목에 곤욕치러
  • 이재훈
  • 승인 2019.04.19 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양동근 측이 ‘마약 투약 영화배우 양씨’ 논란을 일축한 사연이 조명되고 있다.

앞서 양씨성을 가진 배우가 마약 투여 의혹에 오르면서, 양동근이 누리꾼들의 이목을 모은 바 있다.

이에 양동근 소속사 측은 지난 12일 “그런 일 전혀 없다. 양씨 성 가진 죄로 별 소문을 다 만들어낸다”며 공식 입장을 전하며 논란에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 “양동근은 현재 드라마 ‘국민여러분’ 촬영 중에 있다. 본인도 무척 황당해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양동근은 현재 ‘국민 여러분’과 힙합 예능프로그램 ‘킬빌’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조만간 출연 영화가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편 양씨성을 가진 마약 투여 의혹 배우는 다른 배우로 드러났다.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86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