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4대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 오는 5월 1일부터 본격 운영
성주군,4대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 오는 5월 1일부터 본격 운영
  • 박석규 기자
  • 승인 2019.04.22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주=내외뉴스통신] 박석규 기자=경북 성주군은 22일 불법 주정차 근절과 군민 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오는 5월 1일부터 ‘4대 불법 주정차’ 행위에 대한 주민신고제를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는 주민이 스마트폰 ’앱‘을 통해 ▲소화전 주변 5m이내 ▲교차로 모퉁이(황색복선구간) ▲버스정류소 10m이내 ▲횡단보도 침범에 대해 불법 주정차 위반사항을 신고하는 것으로, 신고 접수 시 단속 공무원의 현장 출동 없이 위반자에게 과태료가 부과되는 제도이다.

안전신문고  생활불편불편신고 앱은 안드로이드 구글플레이나 아이폰 앱스토어에서 내려 받을 수 있으며, 위반 지역과 차량번호가 식별 가능하도록 같은 위치에서 1분 이상 간격을 두고 사진을 2장 이상 촬영(3일 이내 신고)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군민 모두의 안전을 위해 꼭 비워둬야 되는 구역이 있다는 점을 인식하고, 선진 교통문화를 만들어 나가는 데에 운전자의 자발적인 동참과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bakoksuk@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96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