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전남대병원, ‘권역 호스피스센터’ 현판식
화순전남대병원, ‘권역 호스피스센터’ 현판식
  • 김필수 기자
  • 승인 2019.04.23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기암 환자관리 의료지원체계 구축 박차
▲화순전남대병원 임원진과 광주전남 자치단체·보건소·학회 등의 관계자 등이 ‘권역 호스피스센터’ 현판을 제막하고 있다.(사진제공=화순전남대병원)
▲화순전남대병원 임원진과 광주전남 자치단체·보건소·학회 등의 관계자 등이 ‘권역 호스피스센터’ 현판을 제막하고 있다.(사진제공=화순전남대병원)

[화순=내외뉴스통신] 김필수 기자=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정신)이 23일 ‘권역 호스피스센터’ 현판식을 갖고, 말기암 환자관리와 의료지원체계 활성화를 다짐했다. 화순전남대병원은 지난 1월말 보건복지부로부터 광주·전남·제주의 유일한 ‘권역 호스피스센터’로 지정받았다.

이날 현판식에는 정신 원장과 신명근 진료처장·주영은 전남지역암센터 소장·조상희 권역 호스피스센터장 등 의료진과 정찬균 전남도 보건복지국장, 김일융 광주시 복지건강국장, 안정순 화순군 보건소장, 김창곤 호스피스완화의료학회장, 장운성 호스피스완화의료학회 광주전남지회장 등을 비롯, 실무자와 자원봉사자 등이 대거 참석했다.

‘권역 호스피스센터’에서는 향후 광주·전남·제주권 호스피스 전문기관들의 진료·연구·홍보·교육 등 의료지원체계 구축과 행정지원 등 통합적인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각종 호스피스사업 관련 인력양성과 교육·훈련지원, 말기암 환자 돌봄 서비스 질 향상·인프라 확대 등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지난 12일에는 권역 호스피스센터 설명회를 통해 지역별 요구도를 조사하고, 지역 연계 방안 등을 논의했다. 지역내 호스피스·완화의료 전문기관은 광주의 경우 보훈병원·기독병원·성요한병원(총 68병상), 전남의 경우 화순전남대병원·전남제일요양병원·순천성가롤로병원·순천의료원(총 59병상) 등 7곳이다.

호스피스·완화의료란 말기암 환자나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의 무의미한 연명(延命)치료를 중단하고, 환자와 그 가족에 대해 신체적·심리사회적·영적 영역에 대한 종합적인 치료를 제공하는 의료서비스를 지칭한다.

한편, 화순전남대병원은 최근 보건복지부의 ‘호스피스 전문기관 지원사업’ 평가에서 최우수 의료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말기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 호스피스 전문인력·시설·장비 등의 인프라와 서비스의 질, 사별가족을 대상으로 한 돌봄 만족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지난 2008년부터 입원형(호스피스 병동 입원), 지난해부터 자문형(일반병동·외래진료 이용) 호스피스 시범사업에 이어 올해 소아청소년 완화의료 시범사업기관으로 지정됐다.

kps2042@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6041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