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경북지사, 상주시 현장 방문...소통 간담회 열려
이철우 경북지사, 상주시 현장 방문...소통 간담회 열려
  • 신승식 기자
  • 승인 2019.04.25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현안 및 새로운 일자리 창출 방안 모색
▲25일 이철우 경북도지사, 황천모 상주시장을 비롯해 관내 각계각층의 주요인사,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소통 간담회를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북도청)
▲25일 이철우 경북도지사, 황천모 상주시장을 비롯해 관내 각계각층의 주요인사,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소통 간담회를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북도청)

[경북=내외뉴스통신] 신승식 기자=이철우 경북도지사는 25일 상주시를 방문해 새바람 행복경북의 도정방향을 공유하고 도민들의 다양하고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도정에 반영하기 위해 찾아가는 현장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이철우 지사는 먼저 하루 27만 마리의 도계능력을 갖추고 818명의 종업원을 고용해 지난해 3158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한 상주시의 대표적인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체인 ㈜올품을 찾아 기업현황에 대한 설명과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닭고기 생산 현장을 둘러보며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지사는 자리에서 "국제적 경쟁력을 갖춘 최고의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는 도전과 창의적 조직문화로 우리나라 식품산업의 미래를 선도하고 더 많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상주시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황천모 상주시장,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 남영숙‧김진욱‧김영선 도의원, 상주시 기관‧사회단체장과 주민대표 등 20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 현장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는 경북도정의 주요현안 설명에 이어 함창의 고녕가야 가야문화권 포함 지원과 경천대 인근 모노레일과 스카이바이크 조성사업 등 상주시의 관광산업 활성화와 국가철도망 조기 구축, 낙동 용포지구 저수지 개발, 상주일반산업단지 조성 등 상주시 지역 발전을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지역민들의 애로사항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상주시를 방문해 대표기업인 닭고기 가공업체 올품에서 관계자들과 일자리 창출에 대해 논의하고 소통 간담회를 통해 도민들과 함께 토론한 상주시 지역의 발전 방안과 고민, 애로사항을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ummel0887@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6134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