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2년 연속 흑자경영 실현
철도공단, 2년 연속 흑자경영 실현
  • 최정현 기자
  • 승인 2019.05.16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기순이익 1652억 원…전년 比 437억 원 증가

[대전=내외뉴스통신] 최정현 기자 = 한국철도시설공단은 2018년도 구분회계 결산 결과 당기순이익 1652억 원(2017년 대비 437억 원 증가)으로, 공단 설립 이후 최초로 흑자를 기록한 2017년에 이어 2년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고 16일 밝혔다.

고속철도사업에서는 선로사용료가 고속철도 투자비보다 저조해 243억 원의 당기순손실이 발생했으나, 자산관리사업 등에서 1895억 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해 손실을 만회했다.

이 같은 당기순이익은 국유재산 활용을 통한 수익 증대와 금융원가 절감 등 공공부채 절감을 위한 다방면의 자구노력에 의한 결실로, 공단은 이를 통해 총부채를 전년 대비 1609억 원 감소시키는 성과를 거뒀다.

한편, 공단은 건전한 재무구조 구축 및 사업단위별 책임성 강화를 위해 2014년부터 구분회계 제도를 도입해 운영하고, 매년 구분회계 결산결과를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ALIO, All Public Information In-One)에 공시하고 있다.

김상균 이사장은 “2년 연속 흑자 달성 성과는 사업별 손익목표 달성을 위한 임직원의 노력으로 이뤄진 결과”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자구노력을 통해 재무건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ily7102@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690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