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소방서, 밀양아리랑시장 구역표시로 신속한 현장대응 대비
밀양소방서, 밀양아리랑시장 구역표시로 신속한 현장대응 대비
  • 장현호 기자
  • 승인 2019.05.27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시장 화재예방과 신속한 출동을 위해 밀양아리랑시장 내 구역 표시로 선제적 화재대응을 도모하고 잇다(사진제공=밀양소방서)
전통시장 화재예방과 신속한 출동을 위해 밀양아리랑시장 내 구역 표시로 선제적 화재대응을 도모하고 잇다(사진제공=밀양소방서)

 

[밀양=내외뉴스통신] 장현호 기자=밀양소방서(서장 오경탁)는 전통시장 화재예방과 신속한 출동을 위해 밀양아리랑시장 내 구역 표시로 선제적 화재대응을 도모한다고 밝혔다.

최근 잇따르는 전통시장 화재와 관련해 소방력이 한 곳으로 집중되는 현상을 막고 진입로를 신속하게 파악하고자 밀양아리랑시장을 14개 구역으로 나누어 대응 전략을 새로이 수립했다.

시장 내 출동로 바닥에는 구역을 나타내는 번호를 표시해 각종 신고 시 시장 상인 및 이용자의 원활한 위치 파악을 유도하고, 소방서 전 출동 차량에 새로 바뀐 구역표시도를 비치해 출동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출동 부서 별 임무를 새로이 지정하여 소방력의 불필요한 집중을 막고 도상훈련 및 자체 소방훈련을 정기적으로 실시해 대응능력을 향상할 계획이다.

오경탁 소방서장은 “전통시장은 화재 발생 시 대형화재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며 “앞으로도 선제적인 대응 전략을 지속적으로 수립해 전통시장 화재 예방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janghh6204@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7320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