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인공지능 활용한 신약개발에 3년 간 258억 투자
과기부, 인공지능 활용한 신약개발에 3년 간 258억 투자
  • 김성민 기자
  • 승인 2019.06.13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사진출처=네이버 이미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사진출처=네이버 이미지)

[서울=내외뉴스통신] 김성민 기자 = 정부가 인공지능을 활용한 신약개발 플랫폼 구축에 3년 간 258억을 투자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보건복지부는 13일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약개발을 위해 인공지능·신약 개발 전문가로 이뤄진 6개 연구팀과 운영관리기관을 구성해 향후 3년 간 258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사업은 신약개발 단계별로 맞춤형 인공지능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기술개발의 효과가 가장 좋을 것으로 판단되는 △후보물질 발굴 △신약 재창출 △스마트 약물감시 3개 분야를 선도적으로 개발한다.

정부는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경우 신약개발 기간을 기존 15년에서 7~8년으로 최대 절반까지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고서곤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향후 몇 년은 우리에게 신약개발 분야의 새로운 도약의 시기가 될 것”이라며 “신약개발과 인공지능의 융합을 적극 지원해 바이오헬스 분야의 성공사례를 만들 수 있도록 정부가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nbntv1@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7999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