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엔터, "제보자 A씨, YG 연습생 출신 절대 아니다"
YG엔터, "제보자 A씨, YG 연습생 출신 절대 아니다"
  • 김성민 기자
  • 승인 2019.06.17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비아이 인스타그램)
▲(사진출처=비아이 인스타그램)

[서울=내외뉴스통신] 김성민 기자 = YG엔터테인먼트가 비아이의 마약 사건과 관련된 제보자 A씨에 대해 YG 소속 연습생 출신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17일 공식입장을 내고 "현재 제보자로 알려지고 있는 A씨는 YG 연습생 출신이 전혀 아니다"고 밝혔다.

또한 "몇몇 언론에 정정을 요청했지만, 잘못된 정보로 보도가 계속되고 있어 보도자료를 통해 다시 한 번 정확한 사실관계를 밝힌다"고 전했다.


nbntv1@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115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