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경찰서, ‘강화된 음주운전 처벌’ 길거리 홍보 나서
고양경찰서, ‘강화된 음주운전 처벌’ 길거리 홍보 나서
  • 김경현 기자
  • 승인 2019.06.20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정 도로교통법은 혈중 알코올농도 0.05%에서 0.03%로 강화돼 앞으로는 ‘술 한잔’만 마셔도 처벌 될 수 있어'
▲ 고양경찰서 경찰관들이 강화된 음주운전 처벌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제공=고양경찰서)
▲ 고양경찰서 경찰관들이 강화된 음주운전 처벌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제공=고양경찰서)

[고양=내외뉴스통신] 김경현 기자 = 고양경찰서(서장 강신걸)녹색어머니회, 모범운전자회 등 협력단체 30여명과 함께 화정역에서 출근하는 시민들과 운전자들에게 음주운전 처벌이 강화된 개정 로교통법을 알리는 캠페인을 펼쳤.

625일부터 시행하는 개정 도로교통법은 혈중 알코올농도 0.05%에서 0.03%로 강화돼 앞으로 술 한만 마셔도 처벌 될 수 있음과 당일 음주운전뿐만 아니라 숙취운전에 대한 위험성에도 홍보했.

강신걸 고양경찰서장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도로교통법 개정에 대해 많은 시민들의 관심을 당부하며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음주운전 근절 문화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newsjooo@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288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