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중국산 5G 장비 '전면 사용금지' 검토
미국, 중국산 5G 장비 '전면 사용금지' 검토
  • 김성민 기자
  • 승인 2019.06.24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픽사베이)
▲(사진출처=픽사베이)

[서울=내외뉴스통신] 김성민 기자 =  미국 행정부가 중국 기업 화웨이 장비에 대한 사용 제재를 넘어 중국산 장비 자체의 사용 금지를 검토하고 있다는 외신 보도가 나왔다.

23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이하 WSJ)은 이러한 내용을 보도하며 "이런 움직임이 미중의 상호 긴장관계를 더 부추길 수 있다"고 전했다.

미국은 지난달 15일부터 화웨이 장비의 사용 금지에 관한 내용이 담긴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WSJ의 소식통에 따르면 미국 행정부는 통신장비업체를 대상으로 미국에 반입되는 수출 장비를 중국 이외의 국가에서 개발·제작할 수 있는지 문의했다고 한다.

이로 인해 미중 관계가 더 큰 갈등으로 번지면서 중국에 생산 시설을 두고 있는 노키아나 에릭슨 등의 유력 기업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분석이다.

 
nbntv1@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413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