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다은 “마음고생 심했다”...남편 조우종 프리 선언 후 12kg 빠진 이유는?
정다은 “마음고생 심했다”...남편 조우종 프리 선언 후 12kg 빠진 이유는?
  • 이재훈
  • 승인 2019.06.27 0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이재훈 기자

정다은이 남편 조우종 때문에 프리선언을 하지 않기로 마음먹었다고 밝힌 일화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방송된 KBS2 ‘해투4’는 아나운서국의 문제아들 특집으로 정다은이 출연해 이목을 모았다.

이날 정다은은 “다들 프리 선언하지만 저는 안하고 싶다. 옆에 프리 선언한 사람이 있으니 그렇더라”라며 “조우종이 프리 선언 후에 너무 힘들어하고 불안해하더라”라고 털어놨다.

이어 정다은은 “조우종이 프리 선언 후 12kg가 빠졌다. 그때가 결혼 할쯤이었는데 마음고생을 많이 했다”라며 “그걸 보고 나가면 안 되겠다고 생각했다. 쥐꼬리라도 쌓이는 퇴직금을 보고 참는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조우종과 정다은은 7년 연애 끝에 2017년 3월 결혼했다. 그해 10월 조우종은 프리 선언 후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holic100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569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