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재단 실험동물센터, 서울아산병원융합연구지원센터와 연구협력 나서
오송재단 실험동물센터, 서울아산병원융합연구지원센터와 연구협력 나서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06.27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약·의료기기 전임상 및 임상연구 기술 개발 협력 위한 MOU
- 첨단의료산업 기술 발전과 선진국형 의료산업 생태계 구축
▲오송재단 실험동물센터는 서울아산병원 융합연구지원센터와 신약/의료기기 전임상 및 임상연구 기술 개발 연구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사진=오송재단)
▲오송재단 실험동물센터는 서울아산병원융합연구지원센터와 신약/의료기기 전임상 및 임상연구 기술 개발 연구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사진=오송재단)

[충북=내외뉴스통신] 이건수 기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 이하 오송재단)이 전임상 및 임상연구 선두 대학병원인 서울아산병원과 연구협력에 나선다.

오송재단 실험동물센터는 신약·의료기기 전임상 및 임상연구에 강점을 보유하고 있는 서울아산병원융합연구지원센터(소장 이상욱)와  전임상 연구 기술 개발 연구협력을 위한 MOU를 지난 26일 체결했다.

서울아산병원융합연구지원센터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오송재단 김종성 실험동물센터장을 비롯해 서울아산병원융합연구지원센터 이상욱 소장, GEARCORE 백인정 교수, 연구지원팀 정낙언 차장, 실험동물연구실 허승호 지원부장, 김강현 수의사 등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첨단의료산업 기술의 발전과 선진국형 의료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연구개발 상호 지원과 협력 ▲논문, 학술활동 등 연구교류 활성화 ▲실험동물 품질관리를 위한 미생물 모니터링 기술력 향상 등에 대해 함께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오송재단 실험동물센터는 현재 신약 및 의료기기 개발을 위해 소형영장류인 마모셋을 포함한 다양한 질환동물 모델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 MOU를 통해 질환모델 정도 관리 범위를 늘려 비임상 전반의 신뢰도 향상을 도모할 계획이다.

김종성 실험동물센터장은 “앞으로 국내 연구자들을 위한 동물실험에 사용되는 동물들의 품질 및 정도 관리 증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geonbajanggo@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604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