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귀농귀촌 홍보 웹드라마 '상주 가는 길' 제작에 나서
상주시, 귀농귀촌 홍보 웹드라마 '상주 가는 길' 제작에 나서
  • 신승식 기자
  • 승인 2019.07.03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관광명소 활용, 서울 새댁이 귀농귀촌 스토리 담아
▲웹드라마 제작팀이 경천대 일원에서 귀농귀촌을 다룬 '상주 가는 길'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상주시청)
▲웹드라마 제작팀이 경천대 일원에서 귀농귀촌을 다룬 '상주 가는 길'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상주시청)

[상주=내외뉴스통신] 신승식 기자=경북 상주시가 요즘 젊은 세대에 인기가 많은 웹드라마 제작에 나서 오는 8월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웹드라마는 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해 보여줄 수 있는 것으로 회당 5~20분가량의 짧은 드라마로 상주시는 홍보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일반적인 홍보 방식에서 벗어나 감성적인 웹드라마를 제작키로 했다.

주제는 귀농귀촌을 다룬 '상주 가는 길'로 서울에 사는 결혼 3년차의 젊은 부부가 상주에 정착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로 총 3편에 편당 5분, 전체 15분 이내로 제작된다.

특히 지역 관광명소인 경천대 등 상주의 아름다움과 스마트 농업의 현장, 여유로운 농촌 풍경 등이 담길 예정이다.

웹드라마 촬영은 지난달 25일부터 27일까지 경천대 등에서 진행됐으며 제작된 웹드라마는 시사회를 거쳐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적극 홍보하고, 웹페스트 등에도 출품할 계획이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웹드라마가 '귀농귀촌 1번지인 상주'를 널리 알려 젊은 귀농귀촌인의 유입에 큰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 고 말했다.

 

hummel0887@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827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