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늘솔공원 양떼목장 관리시설 새 단장
인천 남동구, 늘솔공원 양떼목장 관리시설 새 단장
  • 김형만 기자
  • 승인 2019.07.12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남동구 늘솔공원 양떼목장(사진제공=인천시 남동구)
▲ 남동구 늘솔공원 양떼목장(사진제공=인천시 남동구)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기자= 인천시 남동구가 논현동 738-8 늘솔길공원 내 양떼목장 관리시설을 예산 1억원을 들여 새 단장을 했다.

12일 남동구에 따르면 2019년 구예산 1억원을 확보해 4월부터 6월까지 양떼목장 보수 공사를 추진했다.

구는 양사(羊舍) 공간과 자재창고를 분리한 관리시설 증축과 투과형 바닥제를 이용해 오수 집수 후 기존오수관에 연결하는 오수처리시설을 설치해 공원 내 경관향상과 양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지역주민 악취민원도 해결했다. 

늘솔길공원 양떼목장은 지난 2014년 친환경 공원잔디 관리를 위해 면양 7마리를 도입해 개장했다. 현재 출산 등으로 양 수가 늘어 26마리의 면양이 양떼목장에서 생활하고 있다.

하지만, 늘어난 면양이 생활할 축사 등 관리시설이 부족하고, 오수처리시설이 없어 악취 등의 민원이 끊임없이 제기되는 등 문제점도 많았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양떼목장 관리시설을 새 단장해 지역주민의 악취 민원을 해결했다" 며, "지역발전과 일자리창출을 위해 공원 내 양떼목장, 편백나무 숲, 무장애길, 숲속 놀이터 등과 연계한 늘솔길공원 테마형 조성사업에 박차를 기하겠다" 고 말했다.


kimhm70@nbnnews.co.kr
hyung101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208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