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감염병예방 위한 취약지 집중방역 ‘총력’
충주시, 감염병예방 위한 취약지 집중방역 ‘총력’
  • 문병철 기자
  • 승인 2019.07.19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시장, 공원, 유원지, 하수구 등 취약지역 순회 방역

[충주=내외뉴스통신] 문병철 기자 = 충주시 보건소(소장 이승희)는 다중이용시설, 공중화장실, 재래시장, 하수구 등 모기의 서식처가 되는 방역취약지에 대한 집중방역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습하고 더운 여름 날씨에 모기, 파리 등 해충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감염병예방을 위해 다수가 이용하는 전통시장, 공원과 유원지, 하수구 등 취약지역을 순회하며 방역활동 강화에 나섰다.

또한 주요 등산로 및 공원 등에 16대의 기피제보관함을 설치하여 쯔쯔가무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등 진드기매개 감염병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빈틈없는 방역소독으로 감염병 매개체 위해 해충 구제에 총력을 기울여 시민들이 쾌적하고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며, “시민들은 모기 및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등산이나 운동 시 기피제를 뿌리고, 긴 소매와 긴 바지를 입어 노출 부위를 최소화 할 것” 등을 당부했다.

 

mbc0327@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49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