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물산업 중소기업 데이터 활용 지원 나서
수자원공사, 물산업 중소기업 데이터 활용 지원 나서
  • 최정현 기자
  • 승인 2019.07.19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5개 데이터 수요 및 공급기업과 협약 체결
시장동향·위성영상 등 중소벤처기업 필요 데이터 구매 지원
(사진제공=수자원공사)
(사진제공=수자원공사)

[대전=내외뉴스통신] 최정현 기자 =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는 18일 오후 2시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95개 데이터 수요 및 공급기업과 데이터 구매 및 가공 지원을 위한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협약식’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중소벤처기업 발전과 데이터산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사업이다.

수자원공사는 지난 5월 환경 및 물산업분야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평가를 통해 총 76개 데이터 수요 기업을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

이번 협약으로, 수자원공사는 올해 말까지 전체 22억 원 규모로 중소벤처기업의 경영과 기술개발에 필요한 시장 동향, 관련 분야 특허 기술, 위성영상 등 각종 데이터의 구매와 기업별 맞춤형 데이터 가공 서비스 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중소벤처기업은 데이터 구매 및 가공서비스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신규 수요 창출에 따른 데이터산업의 매출 및 판로확대에 기여할 전망이다.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은 “이번 지원사업을 계기로 데이터산업 활성화는 물론 전문적인 데이터를 활용한 중소벤처기업의 역량 강화를 통해 대한민국 물산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ily7102@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511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