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박나래 할머니 "기안84, 돈도 많고 괜찮더라"
'나 혼자 산다' 박나래 할머니 "기안84, 돈도 많고 괜찮더라"
  • 이재훈
  • 승인 2019.07.21 0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이재훈 기자

박나래의 할머니가 기안84를 마음에 들어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가 할머니 댁을 방문하는 모습이 안방을 찾아갔다.

이날 박나래는 목포 할머니 댁을 찾아 오랜만에 할머니가 차려주는 집밥을 먹었다.

박나래의 할머니는 지난해 일을 돕겠다고 왔었던 멤버들을 언급하며 "기안84도 보고 싶다"고 했다.

박나래는 기안84가 회사를 차린 사실을 알려줬다. 이에 박나래의 할머니는 기안84에 대해 "돈도 많고 괜찮더라"라고 얘기했다.

반면에 박나래의 할아버지는 할머니에게 "그 말을 빼"라고 다른 의견을 내놔 웃음을 자아냈다.
 

holic100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563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